잇츠쇼타임

쇼미더머니3 육지담 실수 마음을 울린 대선배 타블로의 충고와 양심

쇼미더머니3 육지담 논란 마음을 울린 대선배 타블로의 충고와 양심

 

 

 

 

 

힙합밀당녀 육지담은 쇼미더머니3의 천사일까? 아니면 악마일까?

“회사와 밀당을 하는 나, 힙합 밀당남. 몰라. 나도 그냥 마음대로 올릴 거야.” 래퍼 산이(San E)가 본인의 페이스북에 신곡 ‘바디랭귀지’의 뮤직비디오를 발표하면서 쇼미더머니3(Show Me The Money3)의 출연자 육지담의 즉흥 랩을 패러디해 화제다.

 

 

 

육지담과 산이는 오디션 프로그램 쇼미더머니3에 참가자와 심사위원으로 동시 출연중인 고정 멤버다. 이날 육지담은 “육지담!”이라는 호명에 자축을 하듯 자진 박수를 치며 자리에서 일어나 잔다르크처럼 모자를 뒤집어쓰고 문을 나섰다. 갖은 논란 속에서도 위축되지 않은 자신감만큼은 래퍼의 면모에 손색이 없을 정도였다.

 

“저는 누구를 버리지 않을 거예요. 저를 무시했던 모든 분에게 여고생의 패기를 보여드릴 거예요.” 호언장담하고 등장한 육지담은 무대 위에 서서 “안녕하세요. 저는 십팔!(18) 살인 육지담입니다.” 라는 당당한 인사로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뒤를 이은 육지담의 디스 같은 폭로전에 분위기는 썰렁해졌다.

 

 

 

“사실 현역 래퍼들도 많으시고 랩을 하신 분도 많단 말이에요. 그래서 제가 어리고 경력도 1년도 안 되니까 되게 조금 약간 무시하는 게 있어요. 그걸 이겨 낼 거예요. 제가 여기서 증명을 할 테니까! 여러분들이 증명이 된 것 같으면 소리와 환호를 마음껏 질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 넘치는 자신감이 불안을 감추기 위한 그녀의 위장이었을까. 첫 소절 만에 무너진 육지담은 웅얼거리는 리액션으로 비어버린 가사를 대체했다. 언론은 이 에피소드를 가사를 잊어버린 실수라 명명했으나 실상은 가사 뿐만이 아닌 터져 나온 불안감에서 비롯된 패닉 상태로 보였다.

 

 

 

래퍼가 수습하기도 전에 끝나버린 비트. 휘두르던 손을 어디 둘지 몰라 멎어버린 관객의 팔. 이 얼토당토않은 분위기에서 육지담은 “제가 많이 틀렸는데 마지막으로 무반주로 하겠습니다.” 라고 떠난 비트를 붙잡았다.

 

“비트와 밀당을 하는 나! 힙합 밀당녀.” 사면을 구하며 프리스타일 랩을 헌사하는 과정에서도 육지담은 헤매고 불안정했다. 한 소절 입을 떼면 머뭇거리고 다시 한 소절을 겨우 마무리하는 수준이었다. “밀당녀. 밀당녀.” 심판자이자 또한 참가자의 스승 같은 입지를 가진 심사위원들은 목불인견이라는 듯 손으로 얼굴을 가리고 고개를 절레절레 저었다.

 

 

 

심사위원의 평가 포기 상태를 나는 충분히 이해했다. 그녀가 “나는 이 무대 위해 밤새웠지. 계속 밤새웠지. 그리고 오늘 또 밤새고 나는 증명했지.” 시들어버린 나는 증명했지이- 에서는 정말 TV로 볼 뿐인 나조차도 고개를 들 수가 없었으니까.

 

가까스로 “내 이름이 뭐라고?”를 외치는 육지담을 위로하는 관객은 아무도 없었다. 증명이 된 것 같으면 소리와 환호를 마음껏 질러달라고 부탁했던 육지담은 ‘맛없으면 돈 안 받습니다.’가 무색한 엉터리 쉐프의 심정이 되었다.

 

 

 

객석의 차가운 반응만큼이나 쏟아지는 심사위원들의 독설은 얼음장과도 같았다. “꼴등이겠다. 바로 견적이 나오니까.” 도끼는 낙담했고 산이와 스윙스는 그 이상의 혹평에 조소를 실었다. “지담이는 무조건 탈락이에요. 무조건 (팀 내) 3등이고 무조건 꼴등인데.”라는 산이의 순수를 비웃듯 호언장담하는 스윙스의 예언. “근데 이러고 꼴등 안 한다? 잘 봐.”

 

“그러면 진짜…” 터무니없다는 산이의 분노와 “포기할 줄도 알아야 해.”라는 타블로의 앞선 위로가 허망하게 육지담은 탈락하지 않았다. 그녀는 12명의 래퍼지원자들 사이의 9등으로 꼴등을 벗어났다. 숱한 논란과 가사를 통째로 잃어버려 무대를 망쳐버린 실력 차이에도 9등이라는 놀라운 결과로 탈락을 면한 육지담에게 이번엔 관객의 패닉이 쏟아졌다. 심지어 실력이 아닌 얼굴을 보고 뽑는 것이냐는 의문이 제기되기도 했다.

 

 

 

석연치 않게 여고생의 패기를 증명하게 된 육지담의 승리가 마냥 씁쓸하면서도 한편으로는 그녀를 달래고 또한 분노하는 선배 래퍼들의 계산되지 않은 순수는 내 마음을 흔들었다. 특히 열여덟이라는 나이가 가여울 만큼 실력이 아닌 논란으로만 대중의 이목을 끄는 까마득한 후배 육지담을 향한 대선배 타블로의 충고와 권고는 눈물겨울 만큼 순수하기 짝이 없었다.

 

육지담의 실패한 무대에서 인상적이었던 것은 가사를 통째로 잃어버린 그녀보다 더 망연자실한 얼굴을 한 타블로였다. 그는 마치 나정이처럼 모자를 반듯하게 돌려쓰고 울 것 같은 얼굴로 자신을 바라보는 육지담을 향해 위로와 충고를 동시에 권했다. “끝까지 어떻게 해보려고 하는 건 좋아. 근데, 포기할 줄도 알아야 해.”

 

 

 

당돌한 여고생 육지담은 유일한 여고생의 신분과 공격적인 랩핑, 그리고 육지담 일진 논란과 표절 논란, 실력 논란 등 갖은 논란에 휘말리고 있는 쇼미더머니3의 핵이다. 아이러니한 것은 바로 이 육지담의 부적절한 논란이야말로 쇼미더머니 시즌3의 유일한 흥밋거리라는 점이다. 방송이 끝나면 남는 것은 온통 육지담의 연관 검색어들뿐이다. 심지어 산이는 방송 내에서는 그녀를 독설하고 방송 밖에서는 그녀를 디스하여 앨범의 홍보 문구로 이용하기도 했다.

 

 

리얼리티 쇼, 그중에서도 특히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빼놓을 수 없는 재미가 바로 마녀의 존재 유무다. 시청자가 한 마음 한뜻을 모아 타도할 수 있는 대상이 존재하는가? 존재하지 않는가?에 따라 그 프로그램의 흥망성쇠가 결정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런 의미에서 육지담의 존재는 민폐를 가장한 쇼미더머니3의 수호천사라고 해도 다름이 아니다.

 

육지담은 분명 이 프로그램의 최종 승자가 될 수 없을 것이다. 그건 우리가 수차례 보아왔던 리얼리티 쇼에서 얻은 닳고 닳은 경험이 선사한 스포일러다. 그러나 시청자의 야유를 받는 그녀의 존재가 또한 이 프로그램을 시청하게 하는 자극제라는 사실을 부정할 수는 없다. 밀어내고 싶으면서도 또한 그녀 때문에 프로그램을 보게 하는, 육지담은 분명 ‘힙합밀당녀’다.

 

 

하지만 이건 어디까지나 계산속의 논리다. 이 프로그램을 순수한 대결의 장이라고 생각하고 참가했을 지원자들을 차치하고 파티가 끝난 이후에도 ‘마녀’로 남아버릴 육지담의 미래를 생각한다면 이런 지속된 논란에서 대중의 등을 돌리며 살아남는 그녀의 행운이 도움이 될 리가 없다.

 

더군다나 육지담은 타블로에 의해 선택된 사람이다. 타블로와 마스타우의 독설에 육지담의 멘토 허인창은 ‘충격 받아 멘붕에 상처 받은 애를 토닥여주진 못할망정 시침 뚝 떼고 같이 손가락질하네.’라고 분노했다. 어찌 보면 발 빼기라고 생각될 수도 있겠으나 숱한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참가자의 부족한 실력이 뻔히 보이는데도 본인이 뽑아 올렸다는 사실 하나만으로 부적절한 지지를 유지하다 시청자의 분노를 샀던 지난 심사위원들의 사례를 상기하면 타블로의 발 빼기는 오히려 래퍼의 양심으로 비추어진다.

 

 

 

"지담아. 네가 9위야. 지담이 대단한데? 랩을 안 하고도 기리보이를 이겼네."

 

육지담의 그러고도 9위. 그리고 탈락한 기리보이를 놓고 타블로가 던진 뼈아픈 독설은 다정한 말투에 실은 비아냥이라 더 냉혹했다. 육지담은 차마 고개를 들 수가 없었다. 하지만 다소 매정하리만큼 잔혹했던 타블로의 비난은 분명 그녀에게 필요한 약이었다.

 

글의 전문 무단 도용을 금지합니다. 트랙백과 링크 스크랩만 허용합니다.


신고
  1. 육쥐 M/D Reply

    수준 이하의 무대를 보여준 비아이와 육지담을 싸고돌지 않고 강하게 성토한 타블로의 태도는 분명, 닥터콜님 말씀대로 '양심'이라고 볼 수 있겠네요. 그런데 결국 이 모든 것의 원죄는 실력이 안된다는걸알면서도 고집을 밀어붙인 타블로와 마스타우에게 있으니..완전히 책임에서 벗어날 순 없을 듯 싶네요. 엎친데 덮친격으로 저질 실력의 연습생 비아이가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던 올티를 제치고 본경연에 올라가는 초유의 사태까지 일어났으니.. 타블로 본인 입장에선 통렬하게 반성해야할 대목이 아닌가 싶네요.

    • 닥터콜 M/D

      그 버스커 버스커를 알아보지 못했던 슈퍼스타 K 시즌3의 윤종신처럼 타블로 또한 이번 시즌에선 ^^:;

  2. THE성형외과 M/D Reply

    육지담 방송보고,,,제가 다 이불킥을 했네요...

    그리고 비아이는 제발 완창좀했으면 좋겠구요

    한번을 제대로 못해;;;

  3. 일상냥이 M/D Reply

    심사위원들이 비판을 안했으면 시청자 분들의 비난이 더 거셋겠죠?

알림

이 블로그는 구글에서 제공한 크롬에 최적화 되어있고, 네이버에서 제공한 나눔글꼴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카운터

Today : 411
Yesterday : 1,455
Total : 35,563,567

티스토리 툴바